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언론보도

[연합뉴스]"최근 5년여간 다주택자 1천명이 집 4만4천채 쓸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업무관리자 작성일23-10-19 13:09 조회578회 댓글0건

본문

[연합뉴스]"최근 5년여간 다주택자 1천명이 집 4만4천채 쓸었다"

 

주택매수 상위 1천명 분석…161명은 '2030 세대'

한 50대 다주택자, 792채 사들이기도

cc9156c84c9e8576faf09c65bac92a32_1697688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최근 5년여간 주택 구매 건수가 가장 많은 1천명이 매수한 주택은 4만4천여채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 사람이 평균 44채를 구매했다는 의미로, 이 가운데 '2030 세대'도 161명이나 포함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민홍철 의원이 19일 국토교통부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년부터 올해 6월까지 5년 6개월간 주택 구매 건수가 가장 많은 상위 1천명이 이 기간 사들인 주택은 총 4만4천260채로 나타났다.

매수금액만 5조8천808억원에 달했다.

100채 이상 구매한 다주택자는 모두 46명으로, 이들은 총 9천859채를 구매했다. 이 매수금액만도 1조4천645억원에 이른다.

연령별로 보면 40∼50대가 578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들은 2만7천371채를 매입하는 데 총 3조6천856억원을 썼다.

60∼70대는 250명으로 그 뒤를 이었으며 이들이 사들인 주택은 9천196채, 매수금액은 1조1천257억원이었다.

80대는 11명이었으며 구매 주택 수와 금액은 각각 492채, 356억원이었다.

20∼30대 161명도 7천201채, 1조337억원어치를 사들였다.

주택 구매 건수 1위는 792채를 사들인 한 50대였다. 매수금액은 1천156억원이었다.

이 50대 다주택자 외에도 매수금액이 1천억원을 넘는 구매자는 2명 더 있었다.

2030 세대 중 매수 건수가 가장 많은 한 30대 다주택자는 수도권 일대 주택 306채를 588억원을 들여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택을 70채 이상 사들인 20대도 4명이나 됐다.

이 자료에는 주택 매수 건수 상위 1천명이 기존에 사들인 주택 수는 포함되지 않아 이들이 보유한 주택 수가 더 많을 수도 있다고 의원실 측은 덧붙였다.

민홍철 의원은 "최근 대규모 전세사기가 반복되면서 주택시장 불안을 해소하려면 무차별 다주택 투기를 규제해야 한다는 여론이 높아지고 있다"며 "다주택자를 배불리는 투기 친화 정책이 아닌, 주거약자와 사회가 공감할 수 있는 주거 안정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다.

lucid@yna.co.kr

권혜진(lucid@yna.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국회의원 민홍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