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언론보도

[뉴스1]고물가에 휴게소 호두과자도 올랐다…전년 대비 11.8%↑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업무관리자 작성일22-09-07 10:11 조회84회 댓글0건

본문

[뉴스1]고물가에 휴게소 호두과자도 올랐다…전년 대비 11.8%↑

민홍철 의원, '전국 고속도로 휴게소 매출 상위 10개 음식' 평균가 분석 

9419fe9436af6660fd01db924cb468f2_1662513
(서울=뉴스1) 박승희 기자 = 연일 물가가 크게 오르고 있는 가운데, 최근 고속도로 휴게소 먹거리 가격도 급등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민홍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한국도로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7월 기준 전년 동월 대비 고속도로 휴게소 매출 상위 10개 음식 중 5개의 판매가가 무려 10% 넘게 올랐다.

전년 동월 대비 가격 상승률이 가장 높았던 휴게소 음식은 떡꼬치였다. 3548원에서 4009원으로 전년 대비 13.0%나 판매가격이 올랐다. 아메리카노는 3907원에서 4412원으로 같은 기간 12.9% 올랐다. 호두과자는 4414원에서 4933원으로 11.8%가 올라 그 뒤를 이었다.

그 외 품목은 △라면 4440원→4920원(10.8%) △핫도그 3802원→4189원(10.2%) △돈가스 8941원→9612원(7.5%) △우동 5890원→6285원(6.7%) △비빔밥 8425원→8879원(5.4%) △국밥 8199원→8615원(5.1%) 순으로 상승률이 높았다.

특히 최근 3년 동안의 평균 판매가 상승률을 분석한 결과, 이렇게 폭등한 것은 이번이 이례적이라는 분석이다.

최근 3년간 7월 기준 고속도로 휴게소 매출 상위 10개 음식의 평균 총판매가 오름세를 분석한 결과, 2020년은 평균 5504원으로 전년 대비 1.4%(78원)가 인상됐고, 2021년에는 평균 5634원으로 전년 대비 2.4%(130원)가 올랐다.

반면 이번 해에는 평균 6065원으로 전년 대비 7.7%(431원) 올랐다. 2020년의 상승률 1.4%와 비교하면 5.5배다.

민홍철 의원은 "연일 치솟는 물가에 추석을 앞두고 귀경길 음식에도 영향을 크게 받고 있다"며 "정부는 고물가 상황으로 인한 민생경제 부담을 하루빨리 안정시킬 수 있도록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고 총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승희 기자 (seunghee@news1.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국회의원 민홍철